예약문의 010-4413-6248 (평일10:00~18:00)
현재 1 / 4 페이지 총 39 개의 게시물

관리자

 

수집인제주 바비큐 서비스 

제주도에 오면 꼭 먹게되는 '흑돼지' 
바비큐 서비스는 신청했는데 막상 고기를 따로 준비하려니 
제주도까지 와서 '어디가서 흑돼지를 사야할지', '어디가 맛있을지' 고민되시죠? 
수집인제주에서 이런 고민을 덜어드리기 위해 아주 질 좋은 제주 흑돼지를 저렴하게 준비해 드립니다.

돼지 바비큐 세트 (4인기준) _ 59,000원 

  • 구성 : 고기1팩(1.5kg), 새우, 야채한팩(양파.버섯.상추.깻잎.고추.마늘 등), 소스(소금.쌈장), 찬 한팩, 감자2개, 고구마2개
  • 추가주문시 세트단위로만 추가주문이 가능합니다 
  • 고기만 구매를 원할경우 1.5kg씩 추가주문 할 수 있으며 1.5kg당 38,000원씩 추가됩니다. (채소는 추가구매가 안됩니다)
  • 고기는 모두 제주산 흑돼지 100% 입니다 (구성 : 흑돼지 삽겹살 + 흑돼지 전지 + 흑돼지 갈비)
  • 준비되는 채소는 직접 재배한 무농약 채소입니다. 흑돼지 세트에 함께 준비되는 반찬도 바로 이 채소들로 만들었어요.
  • 찬은 서비스로 제공되기 때문에 사진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야채는 사정에 따라 구성이 변경 될 수 있지만 양은 4인기준으로 동일합니다.
  • 구매시 바비큐 시설사용료 (숯+그릴) 20,000원이 추가됩니다.

 

흑돼지 고기만 (1.5kg) _ 38,000원

  • 제주도흑돼지 1.5kg을 38,000원에 판매합니다.
  • 1.5kg는 성인4인분 정도의 양이며, 1.5kg 단위로 판매합니다.
  • 고기는 모두 제주산 흑돼지 100% 입니다 (구성 : 흑돼지 바베큐용 고기)
  • 구매시 바비큐 시설사용료 (숯+그릴) 20,000원이 추가됩니다.

바비큐 신청방법 

  1. 예약시 옵션에서 선택해 주세요.
  2. 바비큐 사용여부와 고기구매요청은 당일에 불가능 합니다. 입실 이틀전까지만 구입이 가능하며, 도착날에 맞춰 냉장보관 해드립니다.
  3. 구매시 바비큐 시설사용료 (숯+그릴) 20,000원이 추가됩니다. (고기는 따로 준비해오셔도 되며, 바비큐를 이용하실 경우 무조건 위 금액이 추가됩니다)

구매시 유의사항

  1. 바비큐 사용여부와 고기구매요청은 입실당일에 불가능 합니다. 꼭 늦어도 입실이틀전까지는 말씀주셔야 하며, 도착날에 맞춰 냉장보관 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2. 제주도야지는 1.5kg(38,000원) 단위로만 판매합니다. 
  3. 바비큐 세트구성 구매시 고기만 추가를 원할 경우 1kg씩 추가구매 가능하며, 채소는 추가구매가 되지 않습니다.
  4. 우천시 바비큐시설을 사용할 수 없습니다. 만약 우천이 예상된다면 저희통해 고기를 주문하지 마시고, 날씨를 보고 가까운 근처에서 장을 보셔서 준비하시는걸 추천해드리겠습니다.
  5. 바비큐 시설(숯+그릴) 이용요금은 20,000원 입니다. 
  6. 구매하신 고기는 당일 환불이 어렵습니다. 

 

문의 

  • 전화 010-4413-6248
  • 카카오톡 soozipinjeju

 

수집인제주의 제주 재료로만 만든 조식

가족들과 함께하는 제주여행에서 아침 해결하기 힘드셨죠? 
신선한 제주산 재료들로 직접 만들어 조식을 제공해 드립니다.

금액 / 구성 

조식 서비스 (4인분) _ 44,000원 에서 '5000원 할인' -> 39,000원 

  • 총 44,000원이나 아래 구성을 세트로 구매하실 경우 5,000원 할인하여 39,000원에 제공해 드립니다
  • 단품으로도 주문 가능합니다 (단품 구매시 할인혜택 제외)


▶구성 
죽 2인 분량 + 샐러드 2인 분량 + 제주산 착즙주스 340ml x 2병 (4인 기준)

▶단가 
죽 8,000원 x 2인 = 16,000원
샐러드 11,000원 x 2인 = 22,000원
제주산 착즙주스 340ml x 2병 = 6,000원 

▶종류 (4종류 중 택2) : 
배말죽, 보말죽, 딱새우죽, 제주야채죽 
*계절에 따라 죽의 종류는 변경됩니다.
*봄철~가을까지는 보말죽 대신 전복죽으로 준비됩니다

 

 

- 배말죽
따개비라고 불리우는 갑각류에 속하는 배말은 작은 전복처럼 생겼어요. 
제주도나 인적이 드문 바위에 딱 붙어 서식하며 그만큼 채취가 어렵습니다. 
바다의 보물로 불리우는 배말을 넣어 만든 죽을 드셔보시면 제주 청정바다 맛을 느낄 수 있습니다. 

 

- 보말죽
낯선 음식이 아닌 우리가 흔히 알고있는 '고동'을 제주도 방언으로 '보말'이라고 합니다. 
보통은 삶아서 속살을 바늘로 돌돌 돌려 빼먹는 재미가 있는데요, 이 속살을 모두 발라 참기름과 함께 볶아 만든 죽입니다. 
단백질 함량이 좋고 아르가닌 성분이 듬뿍 함유되어 원기회복에 좋은 해산물입니다. 

 

- 딱새우죽
남해안과 제주도에서만 나는 특산물인 딱새우는 일반 새우와 다르게 속살이 탱글탱글하고 단맛이 납니다. 
제주에서는 회로도 먹고 조리를 해서 탕이나 파스타로도 먹으며 육수를 내면 감칠맛을 느낄 수 있는 식재료 입니다. 
딱새우를 넣어 만든 죽은 고소하고 단맛이 일품이지요.

 

- 제주야채죽 
자연적으로 화산재와 흙이 골고루 배합되어 배수가 잘되고 작물에 좋은 영향을 끼쳐 전국에서 뿌리채소로는 제일인 제주 !
단맛이 깊은 제주 대정감자와 제주당근, 제주마늘과 양파등을 다져 정성껏 끓였습니다. 
제주에서 재배한 무농약 야채들로 만든 건강한 제주야채죽 드시고 힘찬 하루 되세요. 

 

- 제주야채 콥 샐러드
제주 특유의 따뜻한 기온에서 쨍한 햇볕을 받고 자란 채소는 무농약으로 직접 가꿨기에 안심하고 드실 수 있습니다. 
중금속을 배출해내고 좋은 영양소를 채워주는 제주 야채들로 상큼한 아침을 맞이해보세요. 
파프리카, 삶은계란, 옥수수, 아보카도 등이 들어가 식사대용으로 든든하실거에요. 

 

- 제주산 착즙 감귤주스
따뜻한 기후와 자연적으로 물빠짐이 좋은 비탈진 토지에서 자란 제주감귤은 모두 잘 알고 계실거에요. 
맑은 공기 듬뿍 먹고 자란 브릭스 11내외의 고당도 감귤을 착즙해서 준비해 드립니다. 
다만 계절에 따라 과일의 산도가 다를 수 있어 한라봉, 레드향, 황금향, 천혜향 등이 제철에 맞게 당도를 보충하기 위해 첨가될 수 있습니다. 
(이 외 설탕,색소,향료 무첨가)

 

 

조식 신청방법

  • 예약시 옵션에서 선택해주세요
  • 입실 이틀전까지만 신청을 받으니 미리 주문부탁드립니다
  • 취소.환불은 주문 후 식재료 구매 및 준비을 위한 시간을 판단하여 3일 전 까지만 취소가 가능합니다
  • 조식 서비스 불가 펜션 '그랜맘'/'성산코지' 그리고 전북 고창 펜션

 

 

문의 

  • 전화 010-4413-6248
  • 카카오톡 soozipinjeju

 

관리자

제주도 농촌민박업의 길잡이 ‘수집인제주’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213029

관리자

수집, 전국 팔도서 펜션 `원석` 찾는다…전국 제휴점 모집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332894

관리자

독채펜션 전문 컨설팅 업체 `수집` 전북 고창으로 전국망 확대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307465

관리자

독채펜션 수집인제주, 제주도 특산물 활용한 조식서비스 제공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27056

관리자

소박한 제주독채펜션, 수집인제주 12호점 `난드르 대평` 오픈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814907

관리자

제주도 독채펜션 수집인제주, 풀무원식품과 톡쏘는 만남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496870

관리자

수집인제주, 제주도 소규모 부동산 투자 세미나 실시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461649

관리자

여행보다 좋은 집 `수집인제주` 여름휴가 맞아 이벤트 실시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416508

관리자

가족독채펜션 수집인제주, 제주도 그랜맘 펜션 이달 개관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7&no=296964